UNO

ArchDaily 주목받는 건축물-가구 시공
||
이 현장 건축주님은 벌써 11년 전에 잡지에 소개된 우노를 보고 연락을 해오셔서 알게 된 인연입니다. 만나 뵌 첫날 건축주님 말씀이 “우노 같은 맞춤가구 업체를 찾고 있었다. 대량 생산업체의 가구는 결코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가구를 만들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있기...
continue reading
다양한 아이디어가 적용된 안성 주택
||
안성고객을 만났을 때 저에게 요청하신 내용입니다. 이미 건축 설계에 반영이 되어있어서 가구 만드는 과정에서는 붙박이장 안에 경사를 만들어 주기만 하면 되는 일이었습니다. 대부분 샤워 후 갈아입은 옷들을 가지고 아래층 세탁실로 가야하는데 이 댁은 갈아입은 후의 옷들이 편하고 깔끔하게 세탁실 옷바구니로 순간이동 된답니다....
continue reading
청라 주택 시리즈 II편
||
한 공간에 침대와 책상이 같이 배치되면 책상에 앉아서 자꾸 눕고 싶어집니다. 공간 구조가 습관을 만들기도 하지요. 그래서 부분오픈 파티션으로 공부하는 공간과 침실공간을 구분하여서 공부에대한 집중력이 높은 책상 그리고 잠이 잘 오는 침대공간을 만들었습니다. 책상 상판은 과외수업을 생각하여 크게 만들어 줄 것을...
continue reading
청라 주택 시리즈 I편
||
이 댁은 처음부터 현관에 벤치의자를 만들 구상을 하시고 현관을 크게 만드셨습니다. 벤치의자는 쓸모가 참 많은데 부츠를 신을 때 앉아서 신기도 하고 앉아서 구두약을 벤치아래 서랍에서 꺼내어 구두를 닦기도 하고 가방 등을 올려놓을 수도 있고 가운데가 비어있으므로 현관도 넓어 보이기도 합니다....
continue reading
상상할수록 풍부해지는 주문가구 활용하기
||
어느날 운중동에 주택을 신축하시던 고객이 오셔서 제게 하신 주문입니다. 신축중인 집의 도면을 보니 거실과 주방이 트여져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집주인은 거실에서 부엌의 가스렌지 후드등 적나라한 살림살이가 다 보이는 것이 싫었던 것이지요. 그래서 유명 브랜드 업체를 찾아가 부엌일이 끝나면 부엌이 사라지는...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