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O

식기세척기를 허리 펴고 사용할 수 있도록 키큰장 중간에 넣어 주세요.
||
식기세척기를 허리 펴고 사용할 수 있도록 키큰장 중간에 넣어 주세요. Yes, UNO 보통 식기세척기를 빌트인할 때 하부장 중 일부에 많이 넣게 되지요. 하지만 실제 사용을 해보면 매번 허리를 굽혀 식기를 넣고 빼는 일이 편안하지 않은 일이라는 것을 아실거에요. 고객님께서는 이런...
continue reading
가구와 건축은 한 몸이다 – 운중동 현장을 마치며…
||
이번 편에 소회를 밝힐 운중동 현장 고객님은 세계적인 대기업에서 디자인을 하시는 전문가이십니다. 그러다 보니 자신의 보금자리를 꾸미기 위해 공부하신 자료가 풍부하였고 디자인뿐만 아니라 디테일에도 상당히 구체적으로 꼼꼼한 상담이 이루어졌습니다. 가구와 건축은 한 몸이다 부엌가구 제작에 있어서 이 댁 건축에 사용된...
continue reading
지곡동 맞춤가구 현장을 마치며…
||
이번 편에 소회를 밝힐 현장은 타운하우스 모델하우스입니다. 모델하우스는 입주할 고객의 니즈를 정확히 판단하여 그 시점으로 인테리어와 가구를 제작해 주어야 합니다. ​이 모델하우스는 새집임에도 불구하고 가구를 2번 세팅하였습니다. 첫 번째에는 건설회사에서 좋은 집에 대한 의욕으로 가구는 대기업 메이커 제품이 안심이 된다고...
continue reading
15년 전 우노 고객을 만나다
||
9년 전쯤 용인 운학동에 집을 지으시면서 우노의 가구를 구매하셨던 고객이 이천 해강마을에 또 집을 지으시면서 우노에 가구를 요청하셨다. 집을 매매할 때 집을 사신 분이 우노가 설치한 가구를 칭찬하셔서 집 팔기 수월했다는 말씀과 함께~~^^ 그런 연유로 이천 해강마을에 실측 차 방문했다가...
continue reading
가구에 대한 해박한 이해가 있는 클라이언트를 만나다
||
더반건설에서 처음만나 견적요청을 해오셨을 때 특이한 점이 있었다. 가구에 대한 스케치를 해오셨는데 가구에 대한 그림을 아주 잘 그려오셨다는 것이다. 알고 보니 건축과를 나오셨고 건설회사에 오래 근무하시다가 회사를 독립하셨는데 건축과 가구에 대한 해박한 이해가 그림에 잘 녹아 있었다. 사장님을 뵙고 보니...
continue reading
아일랜드 조리대가 포인트인 강화 현장 시공 후 탐방기
||
가구 시공이 끝난 후의 현장을 방문해서 고객의 가구 사용 후기를 들어보면, 사업의 방향마저 바꿀만한 보배 같은 이야기를 듣기도 해서 되도록 방문하려고 노력하고 몇 년 후라도 지나는 길에 들리기도 합니다. 더구나 이번 강화 현장은 벽에 면한 작업대가 없이 온전히 아일랜드로만 설계된...
continue reading
새로운 시도가 많아 즐거웠던 광화문 용비어천가 시공 소회
||
광화문에 소재한 용비어천가 오피스텔 인테리어 현장을 찾았을 때 미국 뉴욕에서 날아온 여성 인테리어 디자이너가 진두지휘 하고 있었습니다. 집 하나의 인테리어를 위해 뉴욕에서까지 왔다니 처음에는 의아했으나 구석구석을 살펴보니 그 작은 공간이 두 부부가 살기에 부족함이 없게 설계된 것을 보고 놀랐고 이렇게...
continue reading
요리하는 아일랜드 위에 텃밭을 만들 수 있을까요?
||
요리하는 아일랜드 위에 텃밭을 만들 수 있을까요? Yes, UNO 어렸을 적 엄마가 뒷마당 텃밭에 가서 풋고추나 파를 한번 먹을 양만큼만 뜯어 와서 송송 썰어 맛있는 국을 끓여 주시던 추억에서 비롯된 아이디어입니다. 아일랜드 조리대의 싱크볼 앞에 작은 텃밭을 만들었습니다. 새싹보리나 허브,...
continue reading
온 가족이 다같이 요리하는 주방으로, 행복한 공간이 되었어요~!
||
우노와 디자인 협의를 하는 과정에서 무엇이든지 요청하면 적극적으로 해주려고 하는 모습이 좋았습니다. 가구 재질에 대해서는 수많은 협의 끝에 화이트와 수입 건식 무늬목을 매치시킨 부엌을 완성하였는데 결과가 잘 나와서 만족스럽습니다. 우노의 일하는 모습을 보고 느낀 점은 정확히 수치화된 도면으로 과학적으로 일하는...
continue reading
고민거리 창고문을 현관의 포인트로 만들어 주셨어요-!
||
안성에 집을 신축하던 중 명지대 건축과 교수님으로부터 우노를 소개받아 건축 중간부터 미팅을 통해 가구에 대한 아이디어를 나누면서 마음에 꼭 들도록 완성할 수 있었다. 현관에 들어오자마자 보이는 창고문 때문에 고민이 많았었는데, 이 부분을 가구이면서 도어가 되도록 만들어주어서 지금은 현관의 포인트가 되고...
continue reading